이름검색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이름검색
메일보내기

이름검색
메일보내기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메일보내기

이름검색
메일보내기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이름검색
메일보내기

홈페이지


이름검색

        HOME  

  Profile Photo 글마당 토론실 中國硏究 각종활동 게시판 자료실 사이버강의실

 Profile

 Photo

 글마당

 정길화칼럼

 취재제작기

언론비평 

 미셀러니

     토론실

 언론개혁

 현대사비평

中國硏究

 베이징통신

 중국이슈

 중국자료창

 포토차이나

각종활동

 방송노조활동

 PD연합회활동

자료실

클리핑뉴스

제작팀자료실

개인자료실

 시판

자유게시판

 방명록

  사이버강의실

 

 

515 1843 통계카운터 보기   회원 가입 회원 로그인 관리자 접속 --+
Name   정길화
Subject   일제, 멕시코 에네껜 농장의 한국인들 사찰했다

일제, 멕시코 에네껜 농장의 한국인들 사찰했다
이민자 수, 현지 동태 등 파악 배일성향 집요한 감시
왜 멕시코 이민은 단 한 차례로 끝났는가. 여기에는 일제의 음모가....

주지하다시피 멕시코 이민은 1905년 한 차례로 끝났다. 이역만리 멕시코로 간 한인들은 을사늑약과 일한병탄의 와중에 고국에서 잊혀진 채 망향과 유랑의 세월을 보냈다. 하와이는 물론, 만주, 일본 등 구한말과 일제하에 진행된 무수한 디아스포라가 있었지만 이렇게 단 한 번으로 끝난 경우는 없다. 왜 멕시코 이민은 1905년 5월 단 1회로 끝났는가. 여기에는 당시 국권이 실추되던 대한제국의 무능과 이에 앞서 이러한 사태를 자국의 이익에 교묘히 이용한 일본의 음모가 있었다.
한국인 멕시코 이민 100주년 특집 3부작 에네껜(방송 2월 20일 밤 10시 30분 1부/ 2부, 27일 밤 10시 30분 3부. 기획 최진용 연출 정길화 대본 김미라 촬영 최정길) 제작진은 일본 외무성 외교 사료관에서 당시 비밀문서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을 확인했다. 이 문서에 따르면 일본은 당시 하와이 한인들의 증가로 인해 일인들이 미국 본토로 유입됨으로써 미국내에 일본인 혐오 여론이 형성되는 것을 우려했다고 한다. 그래서 이를 막고자 대한제국에 압력을 가해 한국인의 하와이 이민을 금지시켰고 그 와중에 멕시코 이민 또한 중단되었던 것으로 밝혀졌다. 또한 일본은 유카탄 지역에 한인들이 집단 이주하자 주멕시코 일본 영사를 동원해 한인들의 동태를 사찰하였던 것으로 드러났다. 1910년 국권 상실 이후에는 한인들을 일본 영사관의 관할 하에 들도록 회유 압박하고, 유카탄 한인들의 강한 배일(排日) 성향이 재미 샌프란시스코 한인 조직이나 임시정부와 연계되지 않도록 예의주시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같은 사실은 그동안 학계에서는 연구자들에 의해 일부 내용이 파악되고 있었으나, 일본 외무성 비밀문서의 실체가 확인되기는 이번이 처음이다.(취재 곽동국 도쿄 PD 특파원)

일본은 한인들의 하와이 이민을 원치 않았다
하와이 일인들 한인에 밀려 미 본토로 유입, 미국내 일인 배척 증대하자
멕시코 한인 사태를 일본 국익에 교묘히 이용해

우선 이 사태는 1902년 이후 한인들의 하와이 이민이 본격화하면서 비롯되었다. 일본은 이를 결코 호의적으로 보지 않았다. 당시 하와이 사탕수수 농장의 한인들은 상대적으로 낮은 임금에 높은 생산성을 보이고 있었다. 또 이들은 파업권에 눈뜬 일본인에 비해 노동충성도가 높았다. 당연히 사탕수수 농장주들의 한인 노동자 선호가 높아질 것은 자명한 일. 하와이에 정착한 일인들은 캘리포니아 등지로 이주하는 경우가 많았는데 한인들의 이주로 인한 여파로 일인들의 미국 본토 유입이 늘어날 조짐을 보였다. 주지하다시피 19세기 중반 이후 미국에서는 이른바 '황화론'이 유포되는 가운데 중국인들에 대한 혐오와 기피 경향이 심했다. 미국으로서는 또 다른 동양계인 일인들의 폭증을 막기 위해 일본인들에 대한 이민 배제법안을 만들어야 한다는 여론이 일었다. 명치유신으로 탈아입구(脫亞入歐)를 이루었다고 자부하던 일본으로서는 이는 치욕적인 일이었다. 일본은 이 같은 사태를 초래시킨 한인들의 하와이 이민을 막아야 하겠다고 생각했던 것으로 보인다. 주1) 이와 관련 미국의 이민사 전문가 웨인 패터슨 교수(위스콘신 노버트대)는 "당시 일본의 외무장관 고무라는 '만약 미국 본토에서 일본인 배제 법안이 통과되면 그동안 일본은 미국, 프랑스와 같다고 생각해 왔는데 중국처럼 낮아진다'며 반대했다. 그래서 미국의 일본인 배제법안을 한사코 막으려 했다. 그 방법은 한인들의 하와이 이민을 막아 일본인들이 캘리포니아로 건너가지 못하게 하는 것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그러던 중 1905년 한국인의 멕시코 에네껜 농장 이민이 시작되었다. 일본 당국은 최초에는 이것이 한인들의 하와이 이민 추세를 돌려놓을 수 있으리라는 기대에서인지 사실상 이를 방치하거나 조장하였다. 한인들의 멕시코 이민 송출 과정에서 일본의 민간 회사인 대륙식민합자회사를 필두로 일본인들이 깊이 개입하였던 것이 이를 입증한다. 멕시코 에네껜 농장에 보낼 동양계 노동력을 구하던 국제적인 이민브로커 마이어스와 일인들이 공모하여 한인 노동자들을 모집한 것이다. 주2)
일본의 멕시코 이주는 이미 1897년에 시작됐다. 치아파스 지방의 커피 농장 이민이 바로 그것. 일본은 멕시코의 여러 상황과 조건을 잘 알고 있었다. 그래서 열악하기 짝이 없던 유카탄 지역에 일본인이 가는 일은 발생하지 않았다. 한인들의 에네껜 농장 이민은 그들로서는 상관할 바가 아니었다. 그러나 한인들을 태운 이민선 일포드호가 출항할 때 한국내 영사 조직을 총동원해 바로 실태 파악에 나섰다. 일본 외무성 문서철에서 당시의 기록들을 찾을 수 있다. 아이러니칼하게 한국인 멕시코 이민에 대한 가장 정확한 자료는 일본의 것으로 학계에서는 정평이 나 있다. 주3) 이와 관련 멕시코 국립대 알프레도 로메로 교수는 "당시 일본은 처음부터 한인들을 지속적으로 관찰했다. 그래서 한인들이 몇 명이고, 누구였으며 어떻게 왔는가에 대한 내용은 유일하게 일본의 문서에서 발견할 수 있다. 한국은 물론 멕시코에도 그런 서류가 아예 없다. 이것은 매우 중요한 것을 시사한다."고 말했다.


멕시코 한인들의 기만적 계약, 농장 가혹행위 등 알려지면서 큰 물의
대한제국은 멕시코 이민 중단 고려 중, 일제 압력으로 하와이까지 중단

그런데 멕시코 에네껜 이민이 하와이 사탕수수 이민과는 비교도 안 되는 열악하고 가혹한 조건이라는 것이 한국 내에 알려지면서 비판여론이 비등하였다. 그러자 고종은 당시 외무 차관으로 있던 윤치호를 멕시코 현지에 보내 실태 조사를 시키고 대책을 마련하려 하였다. 그러나 때는 바야흐로 을사늑약 직전의 시점. 일본으로서는 대한제국이 독립적으로 어떤 외교적인 문제해결을 도모하는 것을 원치 않았다. 하와이까지 가 있던 윤치호는 일제의 교묘한 방해(재정고문을 동원, 윤치호의 출장 경비를 승인하지 않는 방식)로 현지 실사에 성공하지 못했다. 일본의 공작 때문이었다. 고종은 더이상의 추가적인 멕시코 이민을 금지함으로써 문제의 봉합을 기도하였다. 멕시코의 한인들을 일괄 귀국시킬 힘은 물론 현지에 영사를 파견할 능력도 없는 대한제국으로서는 그 이상의 조치를 할 수도 없었을 것이다. 그러자 이미 대한제국의 모든 상황을 장악하고 있던 일제는 특정국가에만 차별적인 조항을 둘 경우 외교적으로 문제가 생긴다며 압력을 가했다. 결국 대한제국은 차후 이민법이 제정될 때까지 모든 나라에 대한 이민을 금지한다는 입장을 취하게 되었다. 주4) 이에 대해 웨인 패터슨 교수(위스콘신 노버트대)는" 당시 한국 외무부는 일본 정부의 강요로 멕시코뿐 아니라, 하와이 등 모든 해외이주를 중단해야 했다. 일본인들은 아주 영리해서 멕시코 한인이주 사건을 이용해서 한인들의 하와이 이주를 막은 것이다."라고 말했다.

에네껜 한인들 드높은 항일의식
일제 감시, 포섭 기도 분연히 거부

이로써 1905년 제물포항을 떠나 멕시코 유카탄으로 떠난 1,033명의 한인들은 고스란히 '잊혀지고 버려진 존재'가 되고 말았다. 연락은 사실상 두절되었다. 하와이 사탕수수농장과 같은 사진결혼도 가능하지 않았다. 1910년 일한병탄 이후에는 그들에게 조국은 없었다. 멕시코 정부는 대한제국 또는 조선 국적을 인정하지 않았다. 생존과 적응, 족내결혼을 통한 민족 정체성 유지와 먹고 사는 문제가 모두 그들 스스로의 손에 달렸던 것이다.
유카탄 메리다 지방의 한인들은 1909년 계약기간 종료 후 비록 경제적으로는 열악했으나 대부분 자유로운 신분을 획득하였다. 한인들은 자생적으로 국민회를 결성하는 등 드높은 단결력을 보이고 있었다. 두레, 향약의 전통으로 상당한 수준의 자치도 실현하고 있었다. 몰락한 관리, 양반 출신에 구한말 퇴역 군인 출신이 200명을 상회하는 이러한 한인 집단의 동태는 일본으로서는 경계의 대상이 되지 않을 수 없다.
일본은 멕시코 유카탄 반도에 천 여 명이 넘는 한인들이 있는 상황부터가 불편했던 모양이다. 나라 잃은 백성의 설움이 어디로 가겠는가. 당시 일본은 멕시코와 외교관계가 있었다. 현지의 영사를 동원하여 재유카탄 한인들의 동태를 사찰하고 감시하였다. 주5) 일본으로서는 이들이 재미 샌프란시스코 한인 조직이나 임시정부와 연계되거나 혹은 무장하여 항일 활동을 할 것을 우려하여 예방적인 감시를 하였을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한인들의 민족성과 반일 의식은 대단했다. 특히 이들은 1910년 일한병탄 이전에 멕시코로 갔기 때문에 망국을 인정하고 싶지 않았고 1919년 3.1운동 소식이 전해졌을 때는 이를 정신적 구심점으로 삼았다. <한국인 멕시코 이민사>를 집필한 이자경 여사(재미 작가)는 이에 대하여 "멕시코 이민은 사실상 기민(棄民)이자 유민(流民)으로서 지구의 가장 끝까지 간 사람들이다. 그런데 이들의 항일 운동이라고 하는 것은 엄청나게 뜨거웠다. 임시 정부를 위해서 얼마 안 되는 수입중에서 거의 1/10 이상 헌금을 했다. 학교를 세워 무학자와 아동들에게 국어를 가르쳤고 태극기도 가르쳤다. 조국을 향해서 돌이라도 던질 수 있는 버림받은 집단이었지만 그들의 조국에 대한 사랑은 끝이 없었다."고 한인들의 면모를 소개하였다.
한편 한인들은 2차대전 발발 후에는 멕시코 정부가 한인들을 일인으로 간주하여 적대시하려는 움직임을 보이자 이에 적극 대응하기도 했다(당시 멕시코는 연합국의 일원). 멕시코 일부 지방에서는 추축국 즉 일본, 독일, 이태리 국민들을 별도 지역에 소개(疎開), 집단수용할 때 일본인 취급을 받고 고초를 치른 한인들도 있다. 역사의 아이러니였다.

이처럼 100년전 에네껜 이민 한인들을 둘러싼 한반도와 유카탄 반도의 상황을 보면 흥미로운 점과 역사적 교훈이 한둘이 아니다. 새로운 사실과 충격적인 내용을 담은 한국인 멕시코 특집 3부작 <에네껜>은 은 2월 20일, 27일 연속 방영된다. 특히 일본의 음모론과 관련된 프로그램은 제 2부 '백년의 유랑'편으로 오는 2월 20일 밤 11시 30분에 방송된다.


첨부사진(홍보실 소재)>>>

일본 비밀 문서 사진
이신캅 농장의 한인 학교 사진


주1) **** 일본 외무성 문서
<한국 정부 하와이 및 멕시코 행 한국 이민 금지 일건> 메이지 38(1905년)~39년(1906년) 소수, 「한국 이민 하와이 도항 방지 건에 대한 신청서)메이지 37년(1904년) 7월, 메이지 38년(1905년) 3월 "
.... 당시 조선에서는 미국인 데세라에 의한 하와이 이민이 성황을 이루어, 그 때문에 일본인 이민과 경합하고, 1904년 7월에 이민 취급인 모리오카 신이, 또 1905년 2월에는 모리오카 신, 토미후지 츄타로, 야마구치 쿠마노, 등이 함께 대륙회사의 휴가 테루타케가 연명으로 해서, 고무라 외상 앞으로 조선인 하와이 이민 금지의 소원을 내었다

주2) **** 일본 외무성 문서
- 멕시코 이민자 모집에 일본인이 직간접적으로 간여했다. 군산지역. 이노우에가 신문에 광고를 내고 가사이가 업무를 관리했다 :
군산지역 대표 요코다 사부로가 고무라에게 보낸 공문(1905.3.27 발송. 4.8 비밀문서 no.5 로 접수)

주3) **** 일본 외무성 문서
- 전국18개 지방에서 1,033명 모집 등 실태 보고 :
가토가 고무라에게 보낸 공문(1905.4.4 no.67로 발송, no.4852로 접수)
- 200명의 군인 출신등 이민자에 대해 상세히 기술 : 가토가 고무라에게..(1905.3.29/4.4)

주4) **** 일본 외무성 문서
- 하야시가 이하영 외무 대신의 이민금지령에 대한 내용을 즉각적으로 회신
멕시코 이민에 대한 경위와 이유를 밝히라는 우리 정부의 요구에 대해 하야시가 본국(일본)에 전문을 보냄
" 한국 외부(外部)는 일본인과 미국인이 운영하는 이민회사에 의해 천여 명의 한국 노동자들이 모집돼 현재 멕시코에서 몹시 혹사당하고 있다고 이에 대한 문의를 8월 17일자로 문서로 보내왔음. 동시에 일본 정부가 모종의 대책을 세워주도록 요청해 왔음. 이에 대해 본인은 이 기회를 포착, 이민자 보호문제에 관해서는 일본정부를 신임하도록 한국정부를 권유하겠으니 본국 정부의 동의 여부를 속히 회신바람.
: 하야시가 가쓰라(桂太郞)에게 1905.8.15 전문발송. 외교문서관 공문 no.310. Cable no.847

- "이번 한국정부의 이민금지조치는 아주 편리한 조치로 봄. 당분간 동 조치가 유지되도록 할 것"
: 공문 no. 130, cable no. 297.

- 외무성 기록 <한국 정부 하와이 및 멕시코 행 한국 이민 금지 일건>
‘한국 이민 하와이 도항 방지 건에 대한 신청서’ 메이지 37년 7월, 메이지 38년 3월

주5) **** 일본 외무성 문서
-) 한인들이 언어 때문에 고용주와 잦은 문제를 일으킨다. ‘한국인들은 고용주가 계약을 깨고 있다고 주장한다’는 멕시코 현지에서의 보고 : Katsura to Hayashi Gonsuke, August 16, 1905. GGSK.

- 이시이 기쿠지로 " ,,, 이나타와 마이어스의 계약에 의해 1,036명의 한국인 노동자를 선편으로 멕시코로 데려갔다는 보고를 받았음. 한국인들이 농장주들의 학대 및 계약위반 등 곤경에 처해 있다고 해도 멕시코에는 한국정부를 대표하는 관리도 기관도 없음. 만약 한국정부가 도움을 요청하면 일본정부는 필요한 보호조치를 제공할 것이며 만약 요청해 오지 않으면 내버려 둘 수밖에 없음. 한국정부의 도움 요청에 대한 여부를 귀관이 확인해 타전 보고바람. :
: 이시이 기쿠지로가 하야시에게 1905.8.16 보낸 전문.NO.92 (극비문서)

- 일본이 멕시코에 있는 한국인을 감시했다는 내용
일본외무성 통상국이 메이지 43년(1910년) 작성한 <이민조사보고, 일본 외무성 통상국 , 재 유카탄주 한국이민 情勢> (이민조사보고, P28-29)
1) 한국이민자의 품행
한국 이민자는 청나라 이민자 등에 비해서 그 품행이 방정하고 성질이 순해 농장주는 그들에 대해 매우 만족하고 있는 듯하다. 그래서 다수의 경작지에서는 가옥 노동자로 한국 이민자 중 나이가 적은 자에게 실내청소를 비롯해 식탁을 시중토록 하였으며 농장주의 외출 시에 수행하는 등 농장주의 대단한 신뢰를 얻었다. 또한 경작지에서는 연장자를 조장으로 하여 그 지시를 받아 노동에 종사하였기에 질서가 정연하였다. 하지만 독신 노동자 중에는 종종 도박으로 밤을 새워 다음날 노동을 게을리 하는 자가 있었다. 또한 한국 이민자 범죄자는 과거 3년 7개월간 한 명의 절도범 과 7명의 위경(違警)범자가 있는 것에 지나지 않는다.
(이민조사보고, P 36-37)
2) 한국이민 시찰의 곤란
한국 이민 정태 시찰 중 특히 곤란하게 느꼈던 것은 이민 중 일본을 배척하는 분위기가 왕성한 것이었다. 무엇보다 본관이 내방한 것에 대해 전반적으로 각 경작지에 두세 명의 노동자가 배일분자(排日分子)이어서 시찰을 방해하거나 아예 조사를 할 수 없게 하였다. 어떤 자는 폭력으로 경작지 밖으로 쫓아내려고 하였다. 본관이 처음으로 한국 이민자들이 이런 감정을 느끼는 마음이 있음을 안 것은 아스콜라 농장이다. 그들은 격앙되어 “한국인은 어떤 보호도 일본관헌에게 요구할 것이 없으니 속히 이 경작지를 떠나라”고 말했다.
이친가브(idzincab) 농장에서는 본관이 한국 이민자에 대해 성명, 연령, 그 외에 전반에 걸친 사정 설명을 요구했지만 “필요없다”며 조사에 응하지 않았다. 치요치요(Chochob) 농장에서는 이 주(州)에 있는 한국인 중 배일당(排日黨) 지도자라 하는 이근영이라는 자가 있었다. 본관이 찾아가자 “이 경작지에서 한국 이민자는 일본 관리의 어떠한 보호도 필요로 하지 않는 상태”라고 하며 덤빌 기세였다. 그들은 노동자용 도끼와 낫을 휴대하고 있어 상황이 대단히 험악하게 되어 경작지를 벗어났다.....
3) 기타 한인들이 사는 집(파하)에 대한 조사, 유카탄 일대 지도, 한인 노동자 각종 통계 수치 등의 기록



게시물을 이메일로 보내기 프린트출력을 위한 화면보기
DATE: 2005.02.12 - 08:10

211.217.206.35 - Mozilla/4.0 (compatible; MSIE 6.0; Windows NT 5.1)

 이전글 ☞ 그라시아스 송교수님
 다음글 멕시코, 쿠바에서 활약하는 3, 4세 한인후손들의 ...
글남기기삭제하기수정하기답변달기전체 목록 보기

311Simple view전공을 살리신 정선배 축하 조창완 2005.02.23 456
310Simple viewFelicidades! 정말지수녀 2005.02.22 449
309Simple view정길화부장님께! 정희헌 2005.02.21 430
308Simple view1, 2부 시청률 결과  정길화 2005.02.21 496
307Simple view☞ 3부 시청률 결과  정길화 2005.03.05 424
306Simple view정길화PD님.. 아니, 제겐 정길화 교수님... 황혜경 2005.02.21 505
305Simple view송병선입니다. 송병선 2005.02.20 444
304Simple view☞ 그라시아스 송교수님 정길화 2005.02.20 372
303현재 읽고 있는 글입니다.일제, 멕시코 에네껜 농장의 한국인들 사찰했다  정길화 2005.02.12 430
302아바나 (208).jpg [454 KB] 다운받기Simple view멕시코, 쿠바에서 활약하는 3, 4세 한인후손들의 ... 정길화 2005.01.27 741
301Simple view안녕하세요. iTV 희망조합 입니다.  iTV 희망... 2005.01.27 387
300Simple view안녕하세요... 변종철 2005.01.26 509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첫페이지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끝페이지
글남기기 새로고침
이름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제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내용을 검색항목에 추가/제거 메인화면으로 돌아가기

                                Copyright © JUNDPD.CO.KR All rights reserved